fbpx

이탈리아 자동차산업, 변화를 맞이하다

Posted by NEOKOREA
Category:
 

– 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, 푸조(PSA)와 합병으로 업계4위 자동차 기업 탄생 –

– 친환경 및 자율주행차량의 기술 개발 투자 확대 기대 –

  

□ 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, 푸조(PSA)와 합병성사

 

  ㅇ 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와 푸조(PSA)의 합병이 성사되며, 자동차 시장의 변동 예고

    – 지난 10월 이탈리아 자동차 제조기업으로 미국과 합작 브랜드인 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사는 푸조와 시트로엥을 보유한 푸조(PSA) 그룹과 50대 50으로 지분을 나누는 조건으로 합병에 합의

    – 두 기업의 합병으로 연간 자동차판매 대수는 총 900만 대, 연간 약 70억 유로의 이익이 창출되는 거대 자동차 기업으로 재편됨. 독일의 폴크스바겐그룹, 르노-닛산, 도요타에 이어 업계 4위로 도약 전망

 

  ㅇ 합병 목적은 자동차 시장 확대 및 자율주행차 개발에 대한 기술 공유 등으로 알려짐.

    – 푸조(PSA)는 합병을 통해 유럽 시장의 점유율을 높이고 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가 선전하고 있는 북미시장에 다시 진출을 계획함으로 시장 확대를 노리고 있음.

    – 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는 타사에 비해 뒤쳐져있는 전기차-자율주행차 기술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개발비용 절감으로 안정적인 연구기반 확보에 비중을 두고 있음.

 

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와 푸조(PSA) 보유 브랜드

자료: it.motor1.com

 

  ㅇ 이탈리아 자동차 부품업체 J사와의 인터뷰에 따르면 두 그룹의 합병은 유럽 및 미국에서 활발해지고 있는 전기차로 주력 에너지의 전환과 자율 및 커넥티드카의 개발을 위해 투자가 용이해질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함.

 

□ 이탈리아 자동차산업 동향

 

  ㅇ 이탈리아 자동차산업은 고용인 기준 제조업의 7.1%, 매출액 기준 11.3% 차지

    – 자동차산업협회 자료에 따르면 이탈리아 자동차산업에 종사하는 업체 수는 총 5704개로 집계되고 있으며, 종사 인원은 25만 8701명으로 전체 제조업의 7.1%를 차지함. 이는 생산에만 국한된 인원으로 생산, 유통, 판매를 모두 합칠 경우 120만 1506명이 종사하는 거대 산업

 

이탈리아 자동차산업 현황

생산공장

종사자 수

연간 매출액

생산설비투자액

6,704개

258,701명

1,004억 유로

843억 유로

자료: ANFIA(이탈리아 자동차산업협회)

 

  ㅇ 2018년 기준 자동차산업은 생산, 주문, 매출 전 분야에서 하향세 기록

    – 전체 산업은 생산 0.6%, 총 매출 3.1%, 내수 주문 2.0%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자동차산업은 생산 -3.3%, 매출 -2.1%, 내수 주문 -2.4%로 자동차산업 전반에 걸쳐 마이너스 성장세를 보이고 있음.

 

이탈리아 2018년도 생산, 매출, 주문 추이

(단위: %)

자료: ANFIA(이탈리아 자동차산업협회)

 

  ㅇ 이탈리아 자동차산업의 하향세는 전체 자동차 소비의 감소에 따른 것으로 특히 이탈리아 내수시장의 감소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

    – 이탈리아의 승용차(HS8703) 수출은 2018년 기준 -6.33% 감소했으며, 2019년 상반기에는 -15.63% 감소함. 전체 주요 수출품목 중 가장 큰 감소폭을 보인 품목 중 하나임.

    – 내수 시장에서는 2017년까지 증가세를 보였던 이탈리아 신차등록은 2018년을 기점으로 마이너스로 전환하며, 2018년 -3.1%를 기록했음. 2019년에는 -4%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음.

 

2007년~2019년 이탈리아 신차등록현황

(단위: 100만 대, %)

자료: ANFIA(이탈리아 자동차산업협회)

 

  ㅇ 이탈리아 자동차시장은 적극적인 환경정책의 반영으로 하이브리드 및 전기차의 시장은 확장되는 반면 기존 화석연료 차량은 판매가 감소하는 추세

    – 하이브리드 차량은 글로벌 기업들의 지속적인 신차 출시와 적극적인 시장공략으로 30.5%의 시장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, 전기차 또한 적극적인 환경정책의 반영으로 2017년 42.8%에서 2018년 147.1%로 괄목할 만한 성장률을 보이고 있음.

    – 이탈리아 자동차협회 관계자 인터뷰에 따르면 이탈리아 자동차시장은 최근 가장 큰 이슈가 되고 있는 환경정책에 가장 큰 영향을 받는 분야로 이탈리아 정부의 보조금 정책에 맞춰 시장이 변화하고 있다고 전함.

 

이탈리아 연료별 자동차 판매 추이

(단위: 대, %)

자료: ANFIA(이탈리아 자동차산업협회)

 

□ 이탈리아 자동차산업 전망 및 시사점

 

  ㅇ 이탈리아 자동차 신차등록 시장은 2019년에도 -4%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며, 자동차산업의 전반적인 하향세는 지속될 전망

    – 이탈리아 시장은 환경정책에 힘입어 화석연료 차량의 판매가 급감하고 하이브리드를 비롯한 친환경 차량의 판매가 증가하는 추세이나 타 글로벌 브랜드 특히 일본 차량의 지속적인 신차 출시와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시장에서 뒤쳐진 상황

 

  ㅇ 이탈리아 자동차 제조그룹으로 미국의 합작 브랜드인 피아트 크라이슬러(FCA)는 프랑스 자동차기업 푸조(PSA)와 합병으로 자동차시장 상승세 전환 도모

    – 이를 통해 자원의 효율적 배분과 자동차 플랫폼과 구동계, 신기술에 대한 대규모 투자 등이 가능해 급변하는 자동차 시장에 대한 대응 능력 향상 기대

    – 또한 신기술 개발 및 시장에 대한 적극적 대응과 투자 활성화에 힘입어 장기적 관점에서 이탈리아 자동차산업이 성장세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

   

  ㅇ 신소재, 신기술을 보유한 자율주행차량 및 친환경 차량의 기술개발과 시장경쟁이 심화될 전망으로 관련 지속적 투자를 통한 신기술 확보가 필요

    – 자동차 기업의 기술개발 투자에 대한 경쟁이 심화되며, 투자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합병이 이어지고 있음.

    – 한국의 현대·기아차에서 출시하는 하이브리드 신차는 현지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, 더 나아가 다양한 친환경 및 신기술 차량에 대한 개발로 시장에서의 경쟁력 확보가 필요할 것으로 여겨짐.

 

자료: ANFIA(이탈리아 자동차산업협회), 이탈리아 교통부, 일간지 Corriere della Sera, KOTRA 밀라노 무역관 자료 종합

Leave a Reply

ArabicChinese (Simplified)DutchEnglishEsperantoFrenchGermanIndonesianItalianJapaneseMongolianPolishPortugueseRomanianSpanishThaiTurkishUkrainianUzbekVietnameseZulu